타만 아윤 사원

 

 

 

타만 아윤 사원.

믕위에서는  발리  섬에서  두번째로  큰 사웡으로  알려진  따만  아윤  사원이  유명하다.  이  사원은  수많은  발리 섬의  사원  중에서도  가장  아름답다고  일컬어지는  국립사원이다.

푸른 물이 가득찬  해자에  둘렀인  경내는  공원으로  새각할  정도로  넓다.  도로에  면한  제1문을 지나서  가면  그곳은  투계를  하는  곳이라고  한다.  절을  참배하러  가는  막다른  길에는  ㅈ2의  문이  있고,  그 문을  지나면  굉장히  넓은  신전이  나온다.  여기에는  사탕수수 줄기로  지붕을  이은  탑(멜)이  몇개나  서있다.  이  탑은  발리  섬의  수호 산인  아궁 산  Gunung Agung 을   심볼화한  것으로  가장  눞은  것은  11층이다.  그 밖에  3,5,7,9층 짜리가  있다.  이  사원은  한두  건축의  정수를  모았다고  일컬어질  만큼  볼 곳이  많다.  특히  조그마한  문에는  조각이  아름답게  새겨져  있어  볼만

다.

Web Translator

    Translate to:

Photo Gallery